삼삼카지노

삼삼카지노

우선 「마귀 살인」. 응, 이것은 안다. 계속되어 「린족살인」 「린족의 재앙」 「린족의 천적」린족이 무엇인가는 모르지만 파충류계의 아인이나 마귀라든지일 것이다. 한층 더 「익룡 살인」 「용살인[하급]」 「용살인[유룡]」 「용살인[성룡]」 「용살인[고룡]」, 그 밖에도[]의 안이 고유명이 된 「용살인」이 끝없이 계속된다.
그렇다면, 이만큼 많이 드래곤을 넘어뜨리면(자) 300이라든지 있을 수 없는 레벨업도 안다. 공격전의 맵이 새빨갛게 물들 정도로인걸.
그리고 칭호의 마지막 (분)편에게 린족과 똑같이 「룡족의 천적」이 와 마지막에 「신살인」.
아나타하카미신지마스카?
「라고, 그런 것 언제 죽였다!」
로그의 가장자리를 탭 해 검색 바를 내 「신」으로 검색한다.
>용신 아콘카그라를 넘어뜨렸다!
있었다신살인의 원인. 그런가 유성우는 신도 죽이는 것인가.
그래 죽이는 것인가…….
앞으로 2회, 신도 죽이는 기술이!
아니아니, 죽여 어떻게 한다.

그러나 로그에 데미지 표시가 없기 때문에 어느 정도의 위력인가는 불명하다. FFW의 사양에서도 WW의 사양에서도, 비록 일격사에서도 데미지량이 표시될 것이지만……. 꿈에 사양을 추구해도 어쩔 수 없는가.
조금 편해졌기 때문에 몸을 일으킨다.
무심코 마을에서 클릭해 인류의 적이 되고 싶지 않기 때문에 「설정」탭에 있는 기본 표시를 변경해 「유성우」아이콘의 표시를 OFF로 한다.
그렇게 말하면 마법란에도 추가되고 있었던.
탭을 마법으로 전환해 「유성우」 「전맵 탐사」를 표시한다. (은)는이라고, 어떻게 사용할까. 보통으로 탭 하는 것만으로 좋은 것인지?
「전맵 탐사」를 가볍게 탭 하지만 특히 변화는 없다.
로그를 확인하면(자) 「마법:전맵 탐사를 사용했다」라고 나와 있었다. 스테이터스를 보면(자) MP가 3090으로 감소하고 있다. 10 MP로 발동하는 것 같다. 하나 하나 탭을 바꾸는 것이 귀찮게 되었으므로, HP/MP바를 기본 표시에 추가한다.
레이더에는 자신 이외 비치지 않았다.

적이 없는 것은 좋지만, 모두 학살한 후라고 생각하면(자) 꿈에서도 웃을 수 없다. 아니 게임이라면 평소의 일인가.
피해자가 없으면 좋은가?조용히 「유성우」를 탭 한다. 대단한 기세로 몸으로부터 피가 당겨 가는 것 같은 느낌이 든다. 시야의 구석의 MP게이지가 그그그~와 줄어들어 간다. 정확히 1000포인트 줄어들었더니 멈추었다.
첫회때는 이런 감각이 없었으니까, 저것은 자기 부담의 마력을 사용하지 않는 것인지도 모른다.
하늘을 올려본다. 아직 운석은 내려오지 않는다. 전 때로부터 생각하면(자), 이제 슬슬일 것이다.
그리고 구름을 찢어 운석군이 내려 온다.